> 질병안내 > 항문주위통증

항문주위통증

당신의 성공파트너 나누미넷과 함께 만들어가세요!

정의

흔히들 항문 주위에 통증이 있으면 치질이 원인인 것으로 생각하 고 병원을 찾는데, 대부분의 경우 통증의 원인이 되는 항문 주위 병변이 발견되지만 이러한 원인을 발견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 니다. 이렇듯 항문직장경 검사나 방사선 검사로도 원인을 찾을 수 없는 항문과 직장의 통증을 항문직장통 혹은 항문 주위 통증이 라 합니다.

통증의 원인이 확실치 않은데다 이러한 통증이 골반의 뼈와 근육 뿐 아니라 골반 내에 있는 장기(예: 방광, 자궁, 난소등)에 의해서 도 일어날 수 있으므로 명확한 진단을 위해 초음파나 컴퓨터 촬영, MRI등의 정밀한 검사까지도 시행하거나 여성의 경우 산부인과 질 환도 고려해야 합니다.

 

종류

▣ 미추통(coccygodinia)

항문 뒤쪽의 꼬리뼈 부근이 움직일 때 이 부위가 아픈 질환으로 꼬리뼈 단독으로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여성에서 남성의 2배정도 많은데, 오래 않아 있어야 하는 공장 근로자, 비서 등의 직업을 가진 사람에게 호발하고 오랫동안 앉아서 TV를 시청하는 사람에서도 잘 생긴다고 하여 "TV 엉덩이 (television bottom)"이라고도 합니다. 눈길에 미끄러져 엉덩방아를 찢는 등 꼬리뼈에 충격을 준 일이 있거나 직업이나 취미상 꼬리뼈 쪽에 계속해서 자극을 주는 경우(승마 등), 감자 분만, 난산 등의 산과적 병력, 척추의 관절염이나 질환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이러한 원인이 있는 사람들에서 꼬리뼈에 붙어있는 근육들의 긴장이나 수축이 심할 때 통증이 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치료를 위해 진통제나 근육 이완제를 복용할 수도 있고, 이에 호전되지 않으면 꼬리뼈 주변의 근육을 이완시키기 위해 국소 마취제나 스테로이드를 주사할 수도 있습니다. 환자는 척추 주위의 근육을 강화 시키는 운동을 하는 것이 좋고, 잘못된 자세를 교정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꼬리뼈를 잘라내는 수술을 하는 경우도 있으나 이것은 방사선 검사상 꼬리뼈 부위에 확실한 병변이 있을 경우만 하게됩니다.

▣ 항문거근 증후군
항문 주변에는 항문과 골반의 장기를 지지하고 항문의 개폐를 조정하는 근육들이 많이 있는데, 이들 근육을 항문거근이라 합니다. 이들 근육들은 배변시 수축 이완되면서 근육이나 신경에 사소한 충격들 을 장기간동안 받고, 특히 여자 분들의 경우 분만시 이러한 충격을 일시에 크게 받게됩니다. 항문거근 증후군이 잘 생기는 환자들은 미추통의 경우와 같이 오래 앉아 있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에 많은데, 앉아 있거나 서 있을 때 와 같이 특정한 자세에서 통증이 유발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항문거근이 경련을 일으킬 때(팔다리에 쥐가 나는 현상과 비슷하다고 보면 됩니다.) 무질근한 통증이 항문 깊이 있게됩니다.

환자 분이 정확하게 통증 부위를 알기는 힘든데, 손가락으로 항문 검사를 하면 통증이 있는 부위가 만져지기도 합니다. 미추통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진통제나 경구 이완제를 복용하거나 항문 마사지를 하는 것이 도움이 됩 니다. 저주파 물리 치료를 하기도 하고, 국소마취제나 스테로이드를 통증 부위에 주사하여 치료할 수도 있습니다. 환자 분들은 항문 주위를 따뜻하게 하고, 일을 하실 때에도 앉거나 선 자세를 계속 유지하지 말고 자세를 자주 바꾸도록 해야합니다.

▣ Proctalgia fugax
이 질환은 한국어로 번역된 질병명은 없습니다. 갑자기 항문이 뻐근하게 아팠다가 곧 통증이 소실되는 질환인데, 취침 중에 통증으로 인해 깨는 경우가 있을 정도로 통증이 심합니다. 그러나 통증은 오래가 지 않아 길어야 30분 정도면 통증이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이 질환도 항문 주위의 근육의 경련이 원인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데, 일부에서는 과민성 대장 증후군과도 관계가 있다고 주장합 니다

치료방법

특별한 치료는 하지 않습니다. 어떤 면에서는 치료를 하기가 어렵다고 해야할 것입니다. 증상이 있기 전에 예상할 수 있는 징후가 있는 것도 아니고 통증이 지속되는 시간도 별로 길지 않기 때문입니다. 치료보다는 암 같은 위험한 질환이 없는지 확인하는 것이 더 중요할 수도 있습니다.

환자 분들은 통증 자체가 문제라기 보다는 혹시 나쁜 병이 있는 게 아닌가 하는 걱정에서 병원을 찾는 경우가 더 많기 때문입니다. 대장, 직장에 암이 없다는 사실만으로도 환자 분이 병원을 찾은 목적을 해결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위의 다른 질환과 마찬가지로 변비나 배변 장애가 동반된 경우가 많으므로 이의 원인을 파악하여 치료합니다.